[사진 출처=글로벌이코노믹]

베트남 전기차 제조업체 빈패스트는 미국 고객들에게 999대의 전기차를 운송했다고 로이터통신이 25일(현지 시간) 보도했다.

빈패스트는 999대의 전기 SUV 모델 VF8을 미국으로 운송했고, 12월 말에 고객들에게 인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빈패스트 임원은 “첫 번째로 미국에 수출한 전기차를 999대로 설정하는 것은 이 숫자가 베트남에서는 행운의 숫자이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일부 VF8은 미국 자동차 구독 서비스업체인 오토노미에 운송한 것이며 나머지 전기차는 차량을 주문한 소매업체에 출하할 것으로 전해졌다.

레 티 투 투이 빈패스트의 최고경영자(CEO)는 “1월 미국 시장에게 두 번째 전기차를 수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현재 빈패스트는 노스캐롤라이나주에서 전기차 공장을 건설할 계획이며 해당 공장 설립 계획은 현지 정부 관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다.

빈패스트는 2024년 7월부터 노스캐롤라이나주 공장에서 전기차를 생산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서명한 인플레이션감축법(IRA)에 따르면 노스캐롤라이나주에서 전기차를 생산하는 기업들은 보조금을 지원받을 수 있다.



더 보기 →

 

양지혜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tvxqhae@g-enews.com